광주에 다시 갔어요…

Translation: I Went to Gwangju Again…

지난토요일에 광주에 많은 미술관에 방문하러 갔어요. 이 이야기는 그 첫번째 미술관에 대해 예요:

그 전체 전시회의 주제는 전통한국미술작품 볼걸 새로운 방법에 대해 창조하고 있었어요. 그래서 이 예술가가 (하루 K.) 전통산맥의 그림을 거인 창조했지만 그는 삼차원 인쇄기의 그 그림이 만들었어요. 다음의 그는 다른 경치마다 사진을 찍었어요. 그의 사진들은 둘다 똑똑하고 재미있었어요. 그것들이 제게 웃게 많이 했어요. 이렇게 (이 황상으로) 인해서 그 전시회의 안내원이 제가 또한 총명한거라고 생각한 것 같았어요! 불행하게도 그 사진의 장난들이 이해한걸 아주 쉬워서 전 그것들을 이해할 수 있었어요.

(Last Saturday I went to Gwangju and visited many art galleries. This story is about the first gallery:

The entire exhibit’s theme was creating new ways to show traditional Korean art. So this artist (Haru K.) painted a giant traditional mountain range, but made it using a 3D printer. Then he photographed the different (individual) scenes. These photos were at once both very interesting and smart. They made me laugh a lot. Because of this, I think the exhibit’s curator thought I was also bright! Unfortunately the jokes were basic (i.e. very easy to understand), so I could understand them.)

Is ShenaniTims full of shit? Tell him now!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

%d bloggers like this: